top of page
아픈 몸 때문에 어린 시절부터 가족들과 떨어져 요양 병원에서 자란시나  늘 가족들과 함께하는집  을 바랐던 시나는 9년 만에 가족들이 있는 집으로 돌아가게 되지만 기대와 달리 가족들은 어딘지 낯설게 느껴진다 멋진 저택, 따뜻한 식사와 푹신한 침대 모든 것이 바라던 대로인 듯하지만 이방인이 된 기분을 느끼는 시나에게 점차 기묘한 일들이 일어나기 시작하는데

눈먼 양의 집

  • 자류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