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빈민가에 사는 쓸모없는 골칫덩이, 그라티아  가족들의 미움도, 가해지는 고통도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어느 날, 기묘한 꿈을 꾸게 된다"너는 지금도 앞으로도 위대한 길을 걷게 될 거야  수많은 사람이 너를 존경 어린 눈으로 볼 거고 네가 걷는 길을 의심하지 않게 될 거다 " 꿈 속의 남자는 그라티아에게 대단한 사람이 되리라 말했다"미래에서 보자  나의 사랑스러운 그라티아  " 이상하고 아름답던 꿈  꿈에서 깨어난 후, 열 살의 그라티아는 그것이 곧 현실이 되었음을 깨달았다

신의 사랑을 받는 아이, 황금빛 그라티아

  • 희조,덩풀,그고자자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