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술 명가의 장남으로 태어나 그 누구보다 빠르게 강해졌다  그러나  대륙에 나타난 거대한 재앙, 용인족을 막아설 수는 없었다  최후의 순간 눈을 감았고, 모든 것이 끝난 줄 알았다  분명 그랬는데…… 문득 눈을 떠 보니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그것도 원래 알던 세상과는 뭔가 많이 다른 과거로  “뭐야? 이거 내 몸 맞아? 마나가 왜 하나도 없어?” “원래 있던 성은 어디 가고, 웬 통나무 집만 남아 있는 거야?” “……뭐? 용인족과 인간이 불가침 조약을 맺었다고?” 무너지다 못해 몰락 직전인 가문  사라져 버린 가문의 비기  한 톨의 마나조차 찾아보기 힘든 몸뚱어리까지! “……앞으로 부지런히 살아야겠네 ” 검술 명가의 대영웅  그가 다시 ‘평행세계’의 과거로 돌아왔다

회귀했더니 가문이 망했다

  • 이예사,스튜디오질풍,키보드만세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