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출중한 능력  어딜 내놓아도 꿀리지 않을 외모  번듯한 집안  잘 닦인 길만을 걸으며 살았다  지루할 정도로 모든 게 완벽했다  그랬던 서른 살 어느 날… 김태준은 충동적으로 길을 벗어난다  부모님의 목숨을 앗아간 운전 기사의 딸,한소은  을 만나기 위해서 대체 무슨 낯짝으로 이 회사에 기어들어 온 거지?뻔뻔한 낯짝이 가증스러웠다  그래서 곁에 두고 괴롭히기로 했다

못 잡아먹어서 안달

  • 보도뵈,퀀퀀,플아다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