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황태자비로서의 첫날밤 내 손에 들린 단검은 남편의 피로 붉게 물들어 있었다 평생 나를 냉대해 오던 남자의 뜨거운 피가 황태자를 시해한 죄로 처형당하던 그 순간,다시 태어난다면 절대 그의 아내가 되지 않겠노라 다짐했다 그렇게 주어진 또 한 번의 기회 나는 모든 걸 되돌리려 한다 이 구역의 미친 영애가 되어서라도!그런데 뭐지? 왜 자꾸 다들 나를 찬양하는 거야?“내 악혼녀가 되길 거부한다면 내가 직접 그대를 황태자비로 삼겠다 ”게다가 날 냉대하던 황태자는 왜 이러는거야!?

처형당할 운명을 바꿔 보겠습니다

  • 이리태,이서,우아연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