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토메 게임 속 시한부 여주인공의 친구이자, 남주인공들에게 퇴치 당하는 악역,에밀리아  에 빙의했다  하지만 상관없다  여주인공오필리아  는 내게 친구이자, 가족, 세계 그 자체였으니까 "모두 날 잊어도 너는 나를 잊으면 안 돼" 그녀가 죽은 늦봄, 나는 후작가를 떠났다  …그런데, 어째 주변의 반응이 좀 이상하다 "후작가를 나가면 사는 게 쉽지 않을 텐데요""제가 당신의 카발리에가 되겠습니다""가지 마라, 에밀리아  후작가로 돌아와다오" 다들 왜 이래? 오필리아를 사랑했던 사람들이 내게 다정히 굴 리 없을 텐데? 주인공이 사라진 후 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

그 오토메 게임의 배드엔딩

  • 금눈새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