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안 돼… 엄마, 죽지 마 ”벌써 열 번째 삶 아홉 번이나 엄마의 죽음을 봤지만, 익숙해지지 않는다 쿵, 쿵 멀리서 발소리가 들려오고 나는 황급히 마법진을 그렸다 그리고, 마침내 성공했다 엄마와 나를 학대하던 황제에게서 드디어 벗어나게 된 것이다!“너는 뭐지?”신이 빚어 놓은 듯 잘생긴 남자 에이블란트 대공, 바로 내가 찾던 사람이다 “한 번에 왔어  찾았다  내 아빠 후보!”“…뭐…? 아빠 후보?”“응! 나와 내 엄마를 키워 줘!”황당하다는 듯 보는 시선에도 상관없었다 그는 내가 아빠 후보로 점찍은 사람이니까 “내가 당신을 황제로 만들어 줄게!”“하…?”“나는 강하니까!”당신에겐, 내가 꼭 필요할 거야 그러니 우릴 키워 줘!

미친 새아빠를 구해버렸어요!

  • 스푼코믹스,천혜랑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