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하늘에서 요정수가 내리던 날, 차디찬 지하 감옥에서 한 송이 꽃이 피어났다  옅은 분홍빛 꽃은 곧 아기 요정이 되어, 눈 앞의 소년에게 다가갔다"안녕! 난 요정이야  널 만나서 기뻐  난 너와 함께 이곳에서 나갈 거야! "  "네, 우리 같이 나가요  서로를 데리고 여기서 나가요  " 자신이 누구인지, 왜 갇혀있는지도 알지 못하던 소년에게 처음으로 욕심이 생겼다"제가 계속 요정님 곁에 있어도 돼요? " 감정 없는 인간 병기로 커왔던 소년은, 이제 요정님과 함께 감옥 밖으로 나가기를 꿈꾼다  단 하나의 방법을 통해서"요정님의 소울러가 될게요  우리 계약해요  "

요정님, 계약해 주세요

  • 센세,CHAYo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