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악역 가문에 입양 당한 여주인공으로 빙의됐잖아?!] 악역 가문에 입양되어 괴롭힘과 이용만 당하는 여주인공 프레디아에게 빙의했다  현실과 마찬가지로 또다시 서러운 고아의 삶 나에게는 나뿐  나만이 나를 지킨다!악역의 소굴에서 악착같이 살아남아 성인이 되면 도망칠 계획이었다  그런데  "프레디아, 원하는 게 있다면 아버지가 뭐든 해 주마  "  "딱히 원하는 건 아니지만, 나한테도 언니라고 부르든가  "  "아가, 넌 어쩜 이렇게 못하는 게 없니? " 말만 하면 웃음을 터뜨리는 새아버지, 쌀쌀맞게 구는가 싶더니 알뜰살뜰 챙겨 주는 새언니, 그리고 나의 손재주에 취향 저격당한 새어머니 굳이 도망쳐야 하나?

악역의 메리트

  • 일원,잼삐,찬연
  •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