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나영이 어릴 적에 몇 번이고 읽은 동화 「저주받은 늑대와 빛의 왕자」는 인간과 수인이 존재하는 이세계의 이야기 인간과 수인 사이에서 몇백 년간 이어진 전쟁은 『은발(짐승과 같은 색)의 인간이 태어나면 수인 나라에 제물로 바친다』라는 약속을 하여 끝을 맞는다 그 후, 은발의 인간이 태어날 때마다 18살 생일이 되면 수인의 성에 제물로 바치며 평화를 지켜 왔다 그러던 중 전설 속 아이로서 (인간의) 성에 태어난 왕자가 일어선다  왕자는 짐승의 왕을 쓰러뜨리고 수인을 몰락시켜 평화를 되찾는다

제물인 나와 늑대의 왕

  • Maye,Kanoukei
  • ALL
bottom of page